베트남, 2019년 세계 10대 관광지 등극

(VOVWORLD) - 미국관광협회(USTOA)의 최신 발표에 따르면, 베트남은 2019년 세계 10대 관광지 중 하나로 선정되었다.
베트남, 2019년 세계 10대 관광지 등극 - ảnh 1Son Doong 동굴 

이는 세계적 규모의 회계법인 프라이스워터하우스쿠퍼스(PriceWaterhouseCoopers)에서 진행한 설문조사의 결과를 기초로 한 것이다.  

USAToday지는 ‘2019년 미국인 여행객들이 가고 싶어하는 곳’을 주제로 기사를 게재하였다. 미국관광협회의 평가에 따르면, 2019년 최고의 인기몰이 관광지는 이탈리아로 선정되었고, 아이슬란드, 일본, 베트남, 호주, 프랑스, 스페인, 콜롬비아, 캄보디아, 포르투갈이 뒤를 이었다. 이 밖에도 미국관광협회는 세계 10대 신흥 관광지를 공개하였다. 1위의 자리를 아이슬란드가 굳건히 지켰고, 이어서 캄보디아, 크로아티아, 콜롬비아, 베트남, 포르투갈 부탄, 볼리비아, 미얀마, 에티오티아 순으로 이름을 올렸다.  

관련뉴스

피드백

기타